오랫만에 고향에 와서 뭘 먹을까 고민하다 고기가 먹고싶어 찾아간 뒷고기 집이다.

김해에는 도축장이 있는데 뒷고기는 삼겹살이나 잘팔리는 상품이 팔리고 남는 고기들을 싸게 뒤로 먹으면서 점점 발전 됐다는 설이 있다.

김해에 뒷고기집이 몇군데 있지만 그중 맛있다는 한라비발디 앞에 있는 덕포 뒷고기로 가보았다.



5명이가서 뒷고기 5인분 삼겹살 5인분을 시켰다.



이것은 뒷고기 5인분 빛갈이 아주 영롱하다.



그리고 삼겹살 5인분



기본 반찬도 나쁘지 않게 나왔다.
신김치 같은 것을 삼겹살과 구워 먹으니 너무 맛있다.



지글지글 구워지는 뒷고기 ~
젤앞에 있는 고기였던것 같은데
식감이 엄청 쫄깃한데 스팸맛이 나서 너무 신기하면서도 계속 먹게 되는 뒷고기



가격 너무 착하다 !! 그램수가 조금 작더라도 가격이 착하니 괜찮았다.
국산 돼지고기가 8000원인건 정말 오랜만이다.
사진은 못찍었지만 이집 김치국수도 넘나 맛있었다.




+ Recent posts